본문 바로가기
  • 휴식같은 여행으로의 초대 ♪♩♬~
서울시 여행

은평 새절역맛집, 오늘은 보글부대 & 커피생각

by 휴식같은 친구 2020. 7. 12.

은평 새절역 맛집, 오늘은 보글부대 & 커피생각


오늘은 새절역 근처, 불광천에 있는 은평구 맛집을 하나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바로 부대찌개 맛집'오늘은 보글부대'라는 가게인데요.

원래 홍대에서 서양식 식당을 운영하다가 동네에서 한국적인 밥집을 운영하고 싶어 이사했다고 합니다.
간판도 특이하고, 양도 너무나 많아서 방문하는 인원수대로 절대 주문하지 못하는(?) 식당이 바로 은평 맛집인 오늘은 보글부대인데요.
자칭 대한민국 N0 1. 가성비 갑 부대찌개 맛집이라고 합니다.

새절역/불광천 맛집 오늘은 보글부대에서 부대찌개를 먹고, 옆에 있는  커피생각에서 맛있는 커피를 마신 후기입니다.

'오늘은 보글부대'는 은평구 불광천길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새절역 사거리에서 신응교를 건너 좌측 불광천 수변무대 앞 거리에 있죠.

가게 앞이 바로 불광천입니다.
조금만 걸어가면 은평 레인보우교가 있고, 더 가면 불광천 분수쇼가 열리는 곳입니다.

불광천 / 불광천 음악분수쇼, 서울 저녁에 가볼만한 곳

 

오늘은 보글부대 주차장은 별도로 없는데 좌측에 2대 정도 주차할 공간은 있습니다.
그마저도 없다면 옆에 있는 응암공영주차장에 주차하면 됩니다.

주차요금은 10분에 200원인데 가게와는 제휴가 안되어 주차비 지원 대신 음료 서비스를 해 준다고 하네요.
우리는 건물 옆에 주차공간이 있어서 그곳에 주차를 하였습니다.

건물 벽에 붙은 간판 모습

'3명은 2인분만 주문', '1인분만 덜 주문하세요'라고 적힌 간판이 이색적입니다.
양이 많아서 1테이블당 1인분을 적게 주문하는 곳이 바로 이 가게랍니다.ㅎㅎ
재밌는 가게입니다. 

식당 유리창에도 적혀있는 말,

4인분은 팔지 않아요
4인은 3인분, 3인은 2인분
1인 1식 그게 뭐예요?

오늘은 보글부대 영업시간은 11:30~22:00
브레이크 타임은 15:00~17:00(토/일.공휴일은 브레이크타임 없음)
휴무일은 매주 월요일입니다.

가게를 오픈한 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도 불구하고 짧은 시간에 소문이 많이 나서 은평구 새절역, 불광천 맛집으로 이미 많이 소문이 난 모양입니다.
대기자가 많아서 한참을 기다려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사훈은 '아끼면 망한다!'
정말 마음에 드네요.ㅎㅎ

그리고 냉장고에 적혀있는 문구도 재밌습니다.
손님이 꺼내드심 카메라가 계산합니다.
주방 재료들이 잠시 쉬는 곳, 궁금하심 이력서를 준비하세요. ㅎㅎ

오늘은 보글부대에서는 라면사리가 무한리필

원래 홍대에서 파스타와 스테이크 레스토랑을 6년 동안 운영했다고 합니다.
가족을 편히 볼 수 있는 동네장사가 꿈이었고, 때마침 임대료마저 올라가자 홍대에서의 가게를 과감히 접고 이곳에 오늘은 보글부대라는 가게를 오픈했다고 합니다.
손님이 좋아하게 넉넉히 드리려고 노력한다는 가성비 맛집이네요. ㅎㅎ

오늘은 보글부대의 메뉴는 두 가지
부대찌개와 뼈찜입니다.

부대찌개는 1인분에 10,000원, 삼겹살부대찌개는 13,000원
그리고 뼈찜은 큰소가 35,000원, 큰중이 45,000원입니다.

우리는 세 식구가 가서 2인분만 주문했습니다.
(원래 6명이 가서 기다리는 시간이 많아 세 명씩 나누어 앉음)

밑반찬은 단 세 가지
아삭한 김치, 고소한 오징어 젓갈, 계란 인당 1개씩입니다.

그리고 라면사리에 치즈 하나
낯선 그릇에 담겨 있는 건 김치부침개입니다.

몰랐는데 알고 보니 별도로 직접 부침개를 굽는 곳이 준비되어 있더군요.
부침개 재료가 들은 통을 들고 가서 이렇게 맛있는 부침개를 구우면 됩니다.
직접 구워 먹어서 더욱 맛있습니다.ㅎㅎ

이윽고 나온 3인분 부대찌개, 아니 2인분 부대찌개입니다.
양이 제법 많지 않나요?

새우 세 마리, 햄과 소시지, 두부, 파, 깻잎, 버섯, 통나물 등 일반 부대찌개와 차이라면 새우가 들어간 부분인 듯하네요.

서비스로 제육볶음과 삼겹살까지 주시네요.
라면 넣고 부대찌개가 끓으면 먹고 나서 제일 마지막에 삼겹살을 넣어 먹어야 깔끔하게 먹을 수 있다고 하네요.
그래서 그대로 따라해서 먹었답니다. ㅎㅎ

맛있게 끓인 부대찌개
햄과 소시지는 다른 집의 부대찌개보다 고급스러워 보였고, 맛도 좋았습니다.

마지막으로 치즈와 삼겹살을 넣고 함께 먹으니 꿀맛입니다.
부대찌개를 특히 좋아하는 저로서는 단골이 되겠어요.ㅎㅎ

3인 식탁에서 2인분으로 식사를 했는데 세 명이 배불리 먹고 나왔습니다.
푸짐하지 않으면 만들지 않겠다, 셰프의 부엌은 뭐든지 듬뿍이라는 오늘은 보글부대, 너무 마음에 들었습니다.

배가 불러서 부대찌개 맛집에서 가까이 잇는 커피생각으로 갔습니다.
시원하게 테라스가 있어서 커피를 마시고 나왔네요.

커피는 맛있었는데, 한 잔에 4,500원 정도 했던 것 같습니다.

동생 만나러 와서 맛있는 식사와 커피, 그리고 불광천의 멋진 노래분수쇼까지 보고 왔습니다.
새절역 근처라면 오늘은 부글부대에서 맛있게 식사해 보시기 바랍니다.

 

댓글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