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휴식같은 여행으로의 초대 ♪♩♬~
728x90
반응형

한강 자전거3

코로나 피해가기, 한강 자전거타며 한강풍경 담기 코로나 피해가기, 한강 자전거 타며 한강풍경 담기 날씨도 차가워지고, 코로나 확진자도 늘어가는 절망적인 나날들이네요. 지나가는 한 달동안 1,000명을 넘나드는 확잔자가 발생해 줄어들지 모르는 상황이 계속되는 비상상황입니다. 실내방문은 금하고 외부에서도 나름 거리두기 열심히 하는데, 확진자는 왜 이렇게 늘어나는지 참으로 답답합니다. 백신은 나왔다지만, 접종하려면 시간이 걸리다고 하니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네요. 지난 주말 집에만 있기 답답하여 딸아이랑 함께 한강에 자전거 타러 다녀왔습니다. 디들 답답한 마음에 추운 날씨지만 한강에 자전거를 타고, 산책하러 나온 시민들이 많았습니다. 코로나 피해가기 위해 한강 자전거 타면서, 한강풍경을 담았습니다. 새로 장만한 딸아이 자전거 구입해두고 거의 타지 않아 오랜.. 2020. 12. 31.
밖에 나갈수 밖에 없는 이유, 너무 맑은 한강풍경 밖에 나갈수 밖에 없는 이유, 너무 맑은 한강풍경 어제 서울하늘은 정말 맑은 날씨를 보였습니다. 본격적인 여름이라 30도를 오르내리는 날씨,그래도 집에 있기에는 너무 아까운 날씨더군요. 그래서 오후에 무작정 자전거를 끌고 한강 라이딩을 하면서 예쁜 서울 한강풍경을 찍었습니다. 한강은 정말 서울시민들에겐 정말 보배같은 존재가 아닐 수 없겠습니다.이번 포스팅은 사진만 올리기로 했으니 사진만 감상하시기 바랍니다. 양화대교에서 출발하여 한남대교까지 가서 잠수교를 건너 다시 돌아오는 코스를 선택했습니다. 하얀 구름이 솜사탕처럼 예쁜 하늘이었습니다. 2019. 6. 23.
한강공원 자전거 라이딩하며 본 풍경 스케치 한강공원 자전거 라이딩하며 본 풍경 스케치 날씨가 청명한 날 오후, 자전거타고 한강을 달렸습니다.날씨가 좋으니 한강주변 풍경이 너무 예쁘네요. 강의가 일찍 끝난 오후에 한가한 한강 자전거길을 달리는 기분은 정말 상쾌합니다.운동을 위해서 시작한 라이딩이지만 천천히 달리며 바라보는 풍경은 또 다른 매력이 아닐 수가 없습니다. 이번 한강 자전거 라이딩은 안양천 목동교에서 잠실대교 남단까지 왕복 50km 구간을 달렸네요. 여의도 한강공원의 'I SEOUL U' 모습파란 하늘처럼 한강도 파란 강 색깔을 띄어 풍경이 멋집니다. 양화대교를 지나 여의도로 향하는 길한적한 자전거길과 국회의사당이 눈에 들어옵니다. 여의도 한강공원에 진입했는데요.물빛광장 모습입니다. 평일이라 물놀이를 즐기는 아이들은 없네요. 여의도 한강공.. 2019. 6. 16.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