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휴식같은 여행으로의 초대 ♪♩♬~

부암동2

서울 부암동 여행, 윤동주 문학관 서울 부암동 여행, 윤동주 문학관 종로구에서 윤동주 시인을 기리기 위해 2012년에 개관한 윤동주 문학관 폐기된 상수도 가압장을 리모델링 해서 만든 곳인데요. 2012년 대한민국 공공건축상, 2014년 서울시 건축상을 받았고, 2016년에는 현충시설로 지정되면서 공간의 가치도 더불어 주목받고 있는 곳입니다. 서울의 도심에서 약간 벗어나면 부암동이 나오는데, 북악산 산행의 시작점이기도 하고, 세련된 삼청동 분위기와 옛날 촌스러움이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는 동네죠. 부암동은 커피프린스 1호점, 최한성의 집으로 유명해지면서 유명 맛집과 분위기 있는 카페들이 많이 생겨 부암동 나들이를 하는 사람들이 많이 찾고 있습니다. 부암동 나들이에 가면 꼭 들러봐야 할 윤동주 문학관을 담았습니다. 윤동주 문학관은 북악산 서쪽.. 2019. 11. 4.
오진암의 무계원, 종로골목 100년 전 세월을 따라 걷다 정명섭의 서울 재발견 시리즈, '무계원' 무계원은 서울시에서 부암동에 개원한 도심 속 전통문화공간입니다.고즈넉한 풍광 속에서 한옥을 체험하며 전통과 문화를 통해 한국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공간인데요. 본 내용은 내 손안의 서울의 연재기사인 정명섭의 '서울재발견 시리즈' 15번째 내용을 기반으로 정리된 내용이며, 일부 이미지는 종로문화재단 무계원에서 가져왔습니다. (서울재발견은 정명섭 소설가가 서울 구석구석 숨어 있거나, 지나치기 쉬운, 우리가 미쳐 몰랐던 보물같은 이야기를 연재하고 있습니다) 한옥의 특징 중에 하나가 바로 분해가 조립이 가능하다는 점이죠.기둥과 서까래에 못을 쓰지 않고 나무를 끼우는 방식을 쓰기 때문입니다. 그런 한옥의 특징 때문에 처음 만들어진 자리와 다른 곳에 위치한 전통 건축물.. 2018. 12.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