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휴식같은 여행으로의 초대 ♪♩♬~
서울시 여행

당산동(당산역), 양평동 횟집, 탐나종합어시장

by 휴식같은 친구 2020. 11. 22.
반응형

당산동(당산역), 양평동 횟집, 탐나종합어시장

 

 

오늘은 가끔 회가 먹고 싶을 때 이용하는 탐나종합어시장을 소개해볼까 합니다.

평상시에는 주로 매장에 가서 소주와 함께 먹곤 했는데, 금년에는 코로나 때문에 주로 테이크아웃해서 집에서 몇 번 먹었네요.

 

'소래포구, 연안부두를 그대로'라는 컨셉으로 싱싱한 활어와 제철 해산물을 저렴한 가격으로 먹을 수 있는 횟집인데요.

탐나종합어시장 당산역점이 지난해 봄에 오픈한 이래 항상 손님들로 북적이는 모습을 보니 싱싱하고 저렴한 회 가격에 메리트가 분명 있는가 봅니다.

 

지난주 집에서 전화로 주문하고 테이크아웃해서 먹은 이야기입니다.

 

당산동 탐나종합어시장 당산역점양화대교 남단 양평동사거리에서 경인고속도로 입구 쪽으로 조금 내려오면 좌측 편에 위치합니다.

주소지는 당산동이지만, 양평동과 인접해 있답니다.

 

탐나 종합어시장 당산역점 영업시간휴무일 없이 11:00 ~ 다음날 05:00까지이고, 주차장도 별도로 있으니 편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저녁식사 시간 전이지만 넓은 매장 좌석은 거의 차 가고 있는 분위기입니다.

 

탐나 종합어시장은 신선한 활어와 제철 해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즐길 수 있는 역대급 가성비를 자랑한다고 합니다.ㅎㅎ

탐나 종합어시장 다른 지점을 지나칠 때에도 느낀 거지만 어디서나 손님들로 가득한 모습이더라고요.

 

소래포구, 인천연안부두, 노량진수산시장 다 덤벼! ㅎㅎ

 

무슨 자신감일까요?

그만큼 가성비 있는 횟집이라고 자신하는 듯합니다.

 

횟감들이 들어있는 수조에는 활어들이 가득합니다.

 

다양한 횟집메뉴들이 디피되어 있습니다.

초밥 12개 들어가 단돈 5,000원, 새우튀김도 10,000원 등

 

탐나 종합어시장 메뉴 가격이 어느 정도 저렴하냐면요.

가장 일반적인 회 종류로 광어, 우럭, 연어가 10,000원부터 43,000원까지 가격이 다양합니다.

 

회 단품으로 주문해도 되지만, 주로 이 세 가지 회를 섞어서 주문하는데 25,000원(2인분)이나 35,000원(3인분)이 가장 많이 나가는 듯해요.

 

광어, 우럭, 연어, 줄돔, 도다리, 아나고, 도미, 농어 등의 활어회

멍게, 해삼, 개불, 전복, 소라, 산낙지, 가리비 등의 해산물

석화, 물회, 대하회, 전어회, 병어돔 등의 계절메뉴

양푼이알탕, 알밥, 회덮밥, 통우럭매운탕, 초밥, 서더리탕 등의 식사 및 요리

그리고 초밥, 멍게, 소라무침, 왕새우튀김, 통우럭매운탕, 칠리꽃새우튀김 등의 초특가구성 등으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회와 해산물은 80% 정도가 국내산으로 표시되어 있네요.

 

탐나해산물 4종세트

종류별로 살펴보고 더 저렴하게 드실 수 있을 듯합니다.

 

참고로, 테이크아웃하면 상관없지만, 매장에서 드시고 갈 경우에는 워낙 저렴한 가격이라 상차림비가 1인당 1,000원 있습니다.

물론 셀프바가 있어서 모자란 야채 등은 필요한 만큼 가져다 먹을 수 있습니다.

 

우리는 광어+우럭인 광우세트 25,000원짜리, 그리고 초밥세트(5,000)와 통우럭매운탕(3000)을 주문해서 가져왔습니다.

딸아이랑 세 명이서 먹기에 배불리 먹을 수 있는 양입니다.

 

초장과 야채(상추, 깻잎, 고추), 된장과 고추냉이, 간장 등이 함께 들어 있어서 가져오면 바로 먹을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매운탕거리는 회를 주문하면 3,000원에 주네요.

 

초밥세트가 5,000원

이 정도면 가성비 좋은 거 아닌가요? ㅎㅎ

 

초밥전문점이 아니어도 비린내 1도 없이 정말 맛있습니다.

 

광우세트, 

 

가격이 싸다고 해서 맛이 저렴하지는 않습니다.

쫄깃한 식감에 오랜만에 회를 먹으니 꿀맛이네요.

 

매운탕 사진은 찍지 않았는데, 매운탕도 얼큰하고 맛있게 먹었습니다.

 

지금까지 대여섯 번은 주문해서 먹었는데요.

앞으로도 회가 당길 때에는 종종 찾을 것 같습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