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휴식같은 여행으로의 초대 ♪♩♬~
전라도 여행

고창 맛집, 집밥같은 고창 모양성순두부

by 휴식같은 친구 2022. 5. 7.
반응형

고창 맛집, 집밥같은 고창 모양성순두부

 

 

모처럼 고향에 일이 있어서 고창에 방문했는데요.

고창읍성에서 형제들이 만나 철쭉꽃으로 둘러싸인 고창읍성을 성곽 아랫길로 한 바퀴 돌고 나왔습니다.

 

철쭉으로 꽃대궐이 된 예쁜 고창읍성(모양성)

 

고창읍성을 돌고 나오니 해도 져가고  저녁식사를 하기 위해 식당을 찾았는데요.

마침 고창읍성 앞에 모양성순두부라는 식당이 있더군요.

전에 친구를 만나 청국장을 맛있게 먹었던 식당이기도 합니다.

 

집밥같은 메뉴와 분위기라 11명 대식구를 데리고 모양성 순두부에서 식사한 후기입니다.

 

고창읍성 주차장 옆에 있는 모양성순두부입니다.

옆에는 5월의 정원이라는 카페가 있습니다.

 

고창읍성이 현재 정식명칭이지만 백제시대 이 지역의 이름이 모양부리라는 데에서 고창읍성을 전에는 모양성이라고 불러 식당 이름도 모양성이란 이름을 쓰고 있네요.

고창읍성보다는 모양성이 어감이 좋은 것 같습니다.

 

고창읍성 주차장 앞 조형물에 네온사인이 들어옵니다.

모양성을 형상화한 불빛입니다.

 

고창천 모습

해 질 무렵 서쪽 하늘엔 빨갛게 익어가고 있습니다.

 

고창읍성은 4월에 붉은 철쭉꽃이 장관을 이루고, 고창천변에는 노란 유채꽃이 장관을 이루고 있습니다.

 

모양성 순두부 영업시간은 10:00 ~ 21:00이며, 휴무일은 매주 월요일입니다.

주차장은 고창읍성 주차장이 바로 옆에 있으니 그곳에 무료주차하면 된답니다.

 

모양성 순두부 홀 모습

안쪽과 바깥쪽에도 자리가 있습니다.

 

모양성 순두부 메뉴

 

빨간 순두부, 하얀 순두부, 청국장 등이 9,000원, 모양성두부 10,000원, 돼지주물럭(2인) 24,000원

냉모밀과 과일비빔모밀이 8,000원, 온모밀 7,000원, 메밀소바 8,000원, 왕만두 6,000원 등

 

식구들이 많아 빨간순두부와 청국장, 비빔모밀과 냉모밀, 왕만두 등을 주문했습니다.

 

정갈한 집밥같은 반찬

전라도 음식답게 반찬들이 정갈하고 맛있었습니다.

 

청국장

짜지 않으면서도 청국장 고유의 맛을 느끼게 해 주네요.

밥 한 공기가 모자라 추가해서 먹었습니다.

전에도 먹었는데 이번이 더 맛있더라고요.

 

빨간순두부

순두부의 고소함과 감칠맛 나는 맛입니다.

 

조카들이 주문한 모밀

 

순두부와 청국장을 주문하면 2인 기준 반마리, 4인 기준 한 마리가 나오는 고등어구이

짜지 않고 고등어의 고소한 맛이 일품입니다.

 

간단하면서도 집밥같은 정갈한 저녁식사를 하고 나오니 해는 완전히 떨어져 건물 네온사인이 더욱 멋스러워졌습니다.

고창읍성 맛집, 집밥같은 식사를 원한다면 모양성순두부 추천해 드립니다.

 

반응형

댓글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