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휴식같은 여행으로의 초대 ♪♩♬~
인천경기 여행

하나개해수욕장 풍경과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의 멋진 풍경

by 휴식같은 친구 2021. 11. 5.
728x90
반응형

하나개해수욕장 풍경과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의 멋진 풍경

 

 

소무의도에 들렀다가 다음으로 이동한 곳은 무의도 하나개해수욕장입니다.

작년에 이맘때쯤 해질 무렵에 방문해서 수평선으로 둥그런 해가 가라앉는 환성적인 일몰을 구경한 곳이라 특별한 의미로 다가오는 곳입니다.

 

무의도 가볼만한 곳, 하나개해수욕장(유원지) 일몰과 짚라인

 

 

이번에는 하나개해수욕장을 찾은 것은 작년에 시간이 없어서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를 가지 못해서입니다.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는 무의도의 기암괴석을 보며 바다 위 데크를 걸으며 힐링할 수 있는 곳입니다.

 

하나개해수욕장 풍경과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에서 바라본 멋진 풍경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하나개해수욕장 입장료는 없으며, 주차장도 입구에 무료로 마련되어 있습니다.

 

하나개해수욕장에 있는 씨스카이월드의 짚라인

날씨가 갑자기 추워지고 바람이 불어 방문한 이날은 영업을 하고 있지 않았습니다.

 

무의도 가볼만한 곳, 하나개해수욕장(유원지) 일몰과 짚라인

 

하나개란 의미는 큰 개펄이라는 의미로 1km의 긴 백사장은 썰물 때가 되면 개펄이 넓게 드러나는 곳입니다.

방문한 시간에는 만조시간이라 바닷물이 많이 들어와 갯벌은 보이지 않는 상태였습니다.

 

백사장 경사가 완만하고 가늘고 고운 모래가 좋아서 수도권 피서지로 사랑을 받는 해수욕장입니다.

여름에 피서와서 갯벌체험도 하면 좋다고 합니다.

 

하나개해수욕장 왼쪽 바다 위에는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가 보입니다.

왼쪽에는 기암괴석이 있고, 오른쪽에는 망망대해 서해바다가 펼쳐진 풍경이랍니다.

 

무의도 영상단질 가는 길에 보이는 하나개 팜이라는 온실같이 생긴 커다란 카페가 새로 생겼네요.

다음에 한 번 들러야겠습니다.

 

해상탐방로로 가다 보면 무의도 영상단지가 나옵니다.

 

무의도 촬영지로 가장 유명한 프로그램은 최지우와 권상우 주연의 천국의 계단이죠.

칼잡이 오수정, 무한도전, 존의 화신, 런닝맨 등 영화와 드라마, 예능까지 많은 촬영이 이루어진 곳이 하나개해수욕장입니다.

 

천국의 계단 세트장입니다.

예전에는 개방되어 있었는데, 지금은 붕괴 우려 때문인지 개방을 하고 있지 않네요.

 

천국의 계단은 당시 한류 드라마이기도 했고, 대단한 인기를 끌었습니다.

무의도 영상단지를 지나면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가 시작됩니다.

이곳에는 특이하게 생긴 바위가 즐비하게 있는데요.

 

사자바위, 소나무의 기개, 만물상, 망부석(자매바위, 주먹바위), 자연의 신비, 총석정, 해식동굴, 부처바위, 만고풍상, 불독바위, 협곡, 원숭이 바위, 햄버거 바위 등이 있어, 어떤 바위이며 어디에 있는지 찾아가면서 둘러보면 재밌습니다.

 

다만, 주말에는 해상탐방로를 많이 찾다보니 여유롭게 찾아가며 관람하는데는 한계가 있더군요.

 

하나개해수욕장 영상단지에서 해상관광탐방로로 가는 데크길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는 사진에서 보듯이 나무 데크로 만들어진 평탄한 길이어서(바닷가 진입로엔 10~20여개의 계단 있음) 남녀노소 산책하며 풍경을 구경하기에 잘 되어 있는 편입니다.

 

무의도 해상탐방로 이용시간 일출부터 일몰 시까지만 이용이 가능합니다.

 

해상탐방로 시작 부분에서는 바닷길로 내려가는 계단을 따라갑니다.

보는 것과 실제 바다 위를 걷는 모습은 확실히 다르며, 스릴감과 함께 무릉도원이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드는 풍경이 펼쳐집니다.

 

바다에 지지대를 세우고 탐방로를 만든 모습입니다.

 

하나개해수욕장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는 지난 2018년 6월에 준공을 했는데요.

인천시 중구에서 무의도 관광 활성화를 위해 목재데크길 550m를 바다 위 교량으로 설치했습니다.

 

해상관광탐방로 입구부터 호룡곡산의 절벽에 펼쳐진 기암괴석의 멋진 풍경이 펼쳐집니다.

절벽에 부딪치는 파도도 매력적입니다.

 

바위에 부서지는 파도가 매혹적이지 않나요?

이럴 줄 알았으면 영상을 담아올 걸 그랬습니다.

 

제일 먼저 만나는 기암괴석은 사자바위입니다.

 

망망대해 서해바다

날씨가 차가워지면서 푸른 바다가 펼쳐져 이곳이 동해바다인가 싶기도 합니다.

 

멀리 보이는 섬은 자월도로 보입니다.

 

사자바위 모습

 

기암괴석 앞 데크길에는 이런 표지가 있으니 하나하나 찾으며 걸어보세요.

 

암벽 위에 꿋꿋하게 자라고 있는 소나무의 기개

메마른 암벽에 뿌리를 내리고 자라는 모습은 소나무의 질긴 생명력과 자연의 위대함을 느끼게 합니다.

 

만물상

거친 바람과 파도에 깎이고 패인 바위는 한 폭의 그림으로 남아 있는 듯합니다.

 

망부석(자매바위, 주먹바위)

 

바다 위 데크길 500여 미터를 걷는 동안 좌측의 호룡곡산의 기암괴석은 계속됩니다.

 

바위틈 사이에서 나무뿌리처럼 자라는 듯한 모습의 바위로 자연의 신비라는 이름이 달렸습니다.

 

해식동굴

현재는 입구가 막혀 있지만, 과거에는 이 동굴에서 불을 피우면 광명항으로 이어지는 사시미재 굴과 통하여 연기가 났다고 합니다.

 

부처를 닮았다고 해서 부처바위

 

불독바위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 중간 정도 지나왔습니다.

 

정말 멋진 절경입니다.

 

이곳에선 발아래에 철망으로 만들어서 바다를 직접 보고 걸을 수 있게 해 놨습니다.

파도가 첨벙첨벙 치는 와중에 아래를 보니 다소 무섭습니다.ㅎㅎ

 

이곳엔 원숭이바위를 비롯해 화석바위, 점박이물범, 물개바위, 햄버거바위, 코브라와 몬스터피쉬 등의 바위가 있습니다.

 

파도가 심하게 칠 때 방문하면 다소 무섭게 느껴지겠지만, 스릴과 그 재미는 두 배가 될 것 같은 생각이 드네요.ㅎㅎ

 

무의도 해상관광탐방로 끝 지점에는 작은 해변이 있습니다.

이곳에서 다시 나무데크를 따라 걸어 돌아가거나 이 해변에서 호룡곡산 등산로를 따라 돌아가도 됩니다.

 

해변에서 바라본 해상탐방로 모습

 

누군가가 예쁘게 석탑을 쌓아 놓았네요.

 

딸아이가 해상관광탐방로는 무섭다고 해서 호룡곡산 산책로를 따라 하나개 해수욕장으로 돌아왔습니다.

 

멋진 풍경을 바라보며 나오니 출출해집니다.

가게에서 호떡화 소떡소떡을 구입해서 맛있게 먹는 것으로 무의도 하나개해수욕장 해상관광탐방로 투어를 마쳤습니다.

 

 

하나개해수욕장과 연결되어 있는 무의도 해상광관광탐방로는 서해바다 같지 않은 절경을 볼 수 있는 곳이네요.

영종도, 무의도 여행하신다면 꼭 다녀와야할 명소입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