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휴식같은 여행으로의 초대 ♪♩♬~
경상도 여행

사천카페(삼천포카페) 커피레(COFFEE Leh)

by 휴식같은 친구 2019. 1. 6.
728x90
반응형

사천카페(삼천포카페) 커피레(COFFEE Leh)


친구들과의 1박 2일 남해여행을 마치고 다시 처음 만났던 삼천포대교공원에 도착했어요.


삼천포대교와 삼천포대교공원 풍경



이곳에서 점심을 먹고 헤어지기로 했거든요.


원래 남해에서 유명한 죽방멸치 쌈밥을 먹으려고 했는데, 건어물 가게에서 쥐포 등을 사면서 사장님께 물어보니 지금은 철이 아니라서 냉동멸치라 비린내가 난다고 추천하지 않는답니다


그래서 다시 사천맛집으로 추천을 해 달라고 했더나 사장님이 삼천포맛집으로 귀빈식당을 추천하네요.


삼천포맛집, 사천 귀빈식당 해물탕 맛있네요.



점심을 먹고 나니 이내 헤어지기가 아쉬워 졌습니다. ㅎㅎ


근처 카페를 찾다가 사천, 삼천포에서 제법 규모가 있고 추천이 많은피레(coffee leh) 카페를 찾아서 갔습니다.



커피레


커피레는 사천/삼천포 실안 해안도로 뒤 예쁜 카페입니다.


서울 등 고속도로로 빠져나가는 길이라 서로 부담스럽지 않은 이동거리입니다.


사천시, 삼천포 주민들이 실안해안도로를 드라이브하다가 바다전망을 보면서 사랑받는 카페인가 봅니다.


커피레_2


커피레에서는 직접 로스팅해서 내 놓는 커피라 신선하고 맛이 탁월하다는 평들이 많고, 워낙 사람들이 많이 찾아 자리차지 하기가 어렵다고 합니다.


그래도 비가 오는 차가운 날씨에 커피라도 마시고 헤어져야겠다는 생각에 갔네요.


산속바다낚시터


입구에 있는 현수막

국내 최초 산속 바다낚시터?


2019년 상반기 오픈을 목표로 산쪽에 낚시터 공사가 한창이라고 합니다.


산속 바다낚시터가 어떤 모습일까 궁금해지네요.




커피레_3


커피레는 이 큰 건물 1, 2층 모두를 커피숍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커피레_4


레(leh)여성의류 전문회사로 자체 디자인하고, 생산 및 유통하는 브랜드라고 합니다.

그래서 입구에 레(LEH) 매장이 있더라구요.


개인적으로는 처음 들어보는 브랜드입니다.


커피레_5


입구에 마련된 크리스마스 설치물들


커피레_6


1층에 들어서자 자리가 없더라구요.

그래서 재빨리 2층으로 가봤지만 역시 자리가 없음 ㅠㅠ


2층에서 바라 본 계산대와 커피 타는 곳의 모습입니다.

커피숍 크기도 놀랍고 커피 만드는 곳의 규모도 놀랍네요.ㅎㅎ


커피레_7


일부는 2층에 자리가 날까 기다리고, 일부는 1층에서 자리가 나기를 기다렸네요.


커피레_8


기다리는 동안 이곳 저곳 둘러봤습니다.


커피레_9


케익과 마카롱, 과일주스 재료들


커피레_10


키스링 마늘빵

보는 것 만으로 식욕을 자극합니다,


당연히 주문해야지,...ㅎㅎ


커피레_11


창가로 보이는 도로와 바다풍경


커피레_12


커피로스터기 전시


커피레_13


이윽고 1층에 자리가 났네요.

우리 일행은 두 명이 먼저 떠나고 11명이 자리에 착석했습니다.


커피레_14


커피레 메뉴


유명하고 전망 좋은 곳에 있어서 인지 저렴하지는 않음.


커피레_15


논-커피와 주스, 더치커피


커피레_16


푸드와 스페셜메뉴



커피레_17


11명이 주문한 금액이 무려 10만원, 헉~~


마카롱 10개와 마늘빵 2개, 눈꽃빙수가 가격을 부풀려 놓은 듯 하네요.ㅋㅋ



커피레_18


여성의류전문회사에서 운영하는 카페라 일부 테이블은 이런 재봉틀을 테이블로 두고 있습니다.



커피레_19


키스링마늘빵

뻥튀기처럼 가라 앉는데 맛있네요.


커피레_20


그리고 아메리카노


커피레_21


눈꽃빙수까지


배불리 해물탕집에서 식사하고 나서 다시 이곳에 와서 실컷 먹는 친구내외들

대단하네요. ㅎㅎ


친구들과 수다를 떨다가 카페를 나와 서울로, 전라도로 각각의 삶의 터전으로 출발하며 모임을 마무리 했습니다.


서울에서 남해까지 1박 2일 운전하며 다녀오느라 힘겨웠지만 친구들과 즐거운 시간, 맛있는 것 많이 먹어 행복한 시간을 보낸 듯 합니다.


내년 7월까지 Bye~~



지도 크게 보기
2018.12.20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728x90
반응형

댓글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