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휴식같은 여행으로의 초대 ♪♩♬~
인천경기 여행

정서진 드라이브, 경인 아라뱃길(아라마루휴게소와 아라폭포 풍경) 산책

by 휴식같은 친구 2021. 4. 10.
728x90
반응형

정서진 드라이브, 경인 아라뱃길(아라마루 휴게소와 아라폭포 풍경) 산책

 

 

경인 아라뱃길(경인운하)는 한강의 행주대교에서 인천 정서진과 연결하는 운하인데요.

총길이 18km, 폭 80m, 수심 6.3m의 수로는 2조 7000억을 들여 만들어져서 2012년에 개통했습니다.

 

사전에 사업타당성에서부터 부적합 의견이 있었지만 결국은 추진되었고, 최근 발표에 의하면 결과는 역시 실패한 정책으로 귀결되었습니다.

뱃길로서의 역할을 기대하고 만들었는데, 배가 다니지 않는 뱃길이 되었기 때문이네요. 

 

다만, 시민 여가를 위한 공원과 산책길 그리고 자전거길은 잘 만들어져서 수질을 개선해 여가공간으로 활용성을 높이라는 권고가 나왔는데요.

저 역시 아라뱃길을 따라 정서진으로의 드라이브를 가끔 나가며, 산책하거나 자전거를 타며 즐기는 곳이 되었습니다.

  

평일 오후에 바람이나 쐴까 싶어서 경인 아라뱃길 정서진 방향으로 드라이브 갔다가, 아라뱃길 매화동산 ~ 안개협곡 ~ 야생화테라스 왕복구간을 산책하고 왔습니다.

 

벚꽃이 이제 다 진 줄 알았는데 아라뱃길에 오니 벚꽃이 아직 지지 않아서 구경할만 했습니다.

 

경인 아라뱃길에는 인천시 오류동 서해안과 서울시 개화동 한강에 이르는 18km에 이르는 주운수로와 청운교부터 전호대교까지 총 14개의 교량이 있습니다.

운하 양끝에는 아라인천여객터미널과 아라김포여객터미널이 있고, 각각 서해갑문과 한강갑문이 설치되어 있고 갑문통제소가 각각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김포물류단지와 인천물류단지가 있습니다.

 

아라타워 전망대/아라리움, 아라뱃길 종점에 있는 무료전망대
경인아라뱃길 아라김포여객터미널과 아라마리나 풍경 

 

아라뱃길의 관광으로는 아라인천터미널과 김포터미널, 시천가람터와 귤현나루, 아라마루휴게소와 아라폭포 등이 있습니다.

 

아라인천여객터미널엔 전망대와 카페가 있으며, 아라뱃길을 운항하는 여객선을 탈 수 있고, 정동진의 대응하는 정서진이 있어 일몰이 예쁜 곳입니다.

 

아라타워 전망대/아라리움, 아라뱃길 종점(정서진)에 있는 무료전망대
정서진 카페아라, 경인아라뱃길 아라타워에서 전망보며 맛있는 식사

정서진 일몰(in 경인아라뱃길 경인항 인천터미널)

 

아라김포여객터미널아라마리나가 있고, 수상레저를 즐길 수 있는 곳입니다.

 

경인아라뱃길 아라김포여객터미널과 아라마리나 풍경 

 

시천가람터는 검암역과 가까이 있으며 시천공원과 수상무대가 있어 나들이 장소로 좋고요.

 

아라뱃길 벚꽃/매화나무꽃(매화동산~안개협곡)

 

귤현나루에는 수향원과 두리생태공원 등이 인접해 있어 함께 둘러보면 좋습니다.

 

아라뱃길 계양대교 풍경(아라뱃길 다리갯수)

아라뱃길의 누각, 수향루에서 바라본 풍경

두리생태공원과 두리생태공원 오토캠핑장 풍경 산책

 

아라폭포에는 시원하게 흘러내리는 인공폭포와 아라마루 휴게소와 전망대가 있어 휴식하기에 좋은 곳입니다.

 

아라뱃길 아라마루 휴게소와 아라폭포 풍경

 

얼마나 자주 갔는지 포스트 개수만 봐도 알 것 같습니다.ㅎㅎ

 

아라뱃길 매화동산에 주차하고 근처에 벚꽃이 한창이라 참시 둘러봤습니다.

매화동산이 있는 주차장에서 왼쪽으로 내려가면 자전거길과 시천가람터가 있습니다.

 

함박꽃을 피운 벚꽃..

이제 내년에나 볼 수 있겠네요.

내년엔 정말 마스크 없이 즐겁고 편안하게 벚꽃을 관람하면 좋겠습니다.

 

매화동산에 오면 꼭 들리는 곳, 솔로 카페 즉, 트럭 카페입니다.

 

트럭 카페인 솔로의 메뉴

아메리카노가 2,500/3,000원, 매번 먹는 토스트는 3,000원입니다.

 

이날은 커피를 너무 많이 마셔서 토스트 하나만 먹었네요.

 

정서진 드라이브와서 걸은 곳은 매화동산을 출발해 안개협곡, 목상교, 야생화 테라스, 다남교까지 왕복 7km 정도 걸었습니다.

 

작년 4월 초에도 이곳에 방문해서 매화동산에서 안개협곡까지 걸었던 적이 있네요.

 

아라뱃길 벚꽃/매화나무꽃(매화동산~안개협곡)

 

아라뱃길 매화동산은 인천 서구와 K-water가 함께 조성해서 관리하고 있는 정원입니다.
이곳에는 전통양식의 담장, 정자, 항아리원 등으로 정원이 만들어져 있습니다.

매화동산에 검여 유희강 선생 생가마을이라는 표지석과 꽃마루 정자가 보이네요.

 

유희강 선생은 이곳에서 태어나 명륜전문학원을 졸업한 뒤, 북경에서 서화 및 금석학을 연구했고, 인천시립박물관장과 인천시립도서관장 등을 역임해서 아라뱃길을 조성하면서 기념했다고 합니다.

 

정겨워 보이는 매화동산의 옹기원

옹기에는 매화나무 열매인 매실을 저장하고 있다네요.

 

조팝나무가 하얗게 피어 있습니다.

 

조팝나무와 이팝나무 꽃은 비슷합니다.

 

꽃 모양이 튀긴 좁쌀을 붙인 것 같다 하여 조팝나무라고 하고, 쌀밥모양 같다하여 이팝나무라고 부른답니다.

조팝나무는 키가 1.5m에 불과하며 3~4월에 꽃이 피지만, 이팝나무는 20m까지 크고 5~6월에 개화합니다.

 

아라뱃길 매화동산에서 안개협곡으로 이어지는 산책로는 황톳빛 길로 잘 조성이 되어 있습니다.

사람도 별로 없어서 걷기 좋네요.

날씨까지 포근합니다.

 

경인 아라뱃길 맞은편에도 벚꽃이 만개해 있는 모습입니다.

 

옹기종기 세 그루가 형제처럼 보이네요.

 

조금 걸어가니 맞은편에 아라마루 휴게소와 아라마루 전망대가 나옵니다.

 

아라뱃길을 조성하면서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인공폭포(아라폭포)와 아라마루 전망대, 아라마루 휴게소를 만들어 많은 사람들이 즐겨 찾는 곳입니다.

 

아라마루 전망대와 아라마루 휴게소는 아래 블로그 글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아라마루 전망대 / 아라마루 휴게소

 

그리고 이윽고 도착한 곳은 안개협곡에 있는 아라폭포 전망대입니다.

 

아직은 폭포수가 내리지 않고 있습니다.

 

아라폭포 운영시간은 4~11월 말까지 가동하는데요.

가동시간은 11:30~12:30, 13:30~14:30, 15:30~16:30, 17:00~18:00, 18:30~19:30 등입니다.

 

아라뱃길 아라마루 휴게소와 아라폭포 풍경

 

조금 있으니 오후 5시 타임으로 아라폭포가 내리기 시작됩니다.

영상으로 담아봤습니다.

 

시원하게 내리는 아라폭포

 

인공폭포인 아라폭포 전체에서 흘러내리는 풍경이네요.

 

매화동산에서 1.8km 지점, 목상교가 보입니다.

 

목상교를 지나서 걷다 보니 작은 벚꽃나무들이 줄지어 서 있습니다.

 

아직 지지 않은 벚꽃들을 감상합니다.

 

다남교와 멀리 보이는 산은 북한산으로 보입니다.

 

다남교 아래쪽으로 내려가는 데크 길이 있는데, 자전거길로 내려가는 길입니다.

 

답답한 마음에 날씨 좋은 날 오후, 아라뱃길을 걸으며 산책하니 기분전환이 되는 것 같습니다.

다시 매화동산까지 돌아와 정서진까지 드라이브하고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36